광양시, 코로나19 확진자 1명 발생

광양 7번(전남 53번) 접촉자로 자가격리 해제 전 검사 결과에서 양성 판정

이동구 선임기자 | 기사입력 2020/08/31 [13:27]

광양시, 코로나19 확진자 1명 발생

광양 7번(전남 53번) 접촉자로 자가격리 해제 전 검사 결과에서 양성 판정

이동구 선임기자 | 입력 : 2020/08/31 [13:27]

[국민톡톡TV,전남=이동구 선임기자] 광양시는 31일 긴급 브리핑을 통해 코로나19 확진자 1명이 발생했다고 밝혔다.

 

정현복 광양시장은 브리핑을 통해 “광양 7번(전남 53번) 접촉자 1명이  31일 오전 8시 15분 양성 판정 통보를 받았다”라며, “8월 21일부터 자가격리를 실시하였고, 해제 전 검체검사에서 확진판정을 받아 특별한 동선은 없다”고 밝혔다.

 

광양 19번 확진자는 60대 여성으로 광양시 중마동에 거주하고 있으며, 금호식당에서 근무하고 있다.

확진자는 8월 17일 저녁 청풍한우에서 금호식당 종사자들과 식사를 하였고, 자가격리 해제 전 검체검사에서 확진 판정을 받았다. 현재까지 식사를 함께한 7명 중 6명(광양 7·8·9·10·12·19번)이 양성 판정을 받은 상태이다.

 

광양 19번은 전라남도 코로나19 생활치료센터인 한전KPS인재개발원으로 배정받아 오늘 오후에 이송 조치된다.

또한, 이번 브리핑을 통해 광양 14번(8월 28일 확진, 60대, 여, 광양읍 거주) 관련 미송식당을 방문한 밀접접촉자 전원 음성 판정받았고, 자가격리 중에 있다고 밝혔다.

 

정현복 광양시장은 “전남도에서는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 강화를 위한 행정명령을 발효하였고, 수도권에서는 2.5단계에 해당하는 강화 조치를 실시하고 있다”라며, “최대한 외부활동을 자제해주시고 불가피하게 외출할 경우에는 올바르게 마스크를 착용해 주시길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광양시보건소 선별진료소에서는 8월 30일 18시 기준 4,073건을 검사하였고, 확진자는 지역발생 15명, 해외입국자 4명이며 자가격리자는 315명이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