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양署, 몰카 꼼짝마!...피서지 공중화장실 불법설치카메라 집중 점검

이동구 선임기자 | 기사입력 2020/07/22 [09:06]

광양署, 몰카 꼼짝마!...피서지 공중화장실 불법설치카메라 집중 점검

이동구 선임기자 | 입력 : 2020/07/22 [09:06]

▲ 광양경찰에서 7~8월 피서철에 대비해 피서지 등 공중화장실 불법설치카메라 2차 점검 실시  © 사진=광양경찰서


[국민톡톡TV,전남=이동구 선임기자] 광양경찰서(서장 김현식)는 7~8월 피서철에 대비해 피서지 등 공중화장실 불법설치카메라 2차 점검을 시작했다. 

 

지난 5월과 6월 불법설치카메라 1차 점검에 이어 불법촬영카메라 설치여부를 점검하고, 카메라 설치 흔적, 선정적인 낙서·남녀 공간 미 분리 등을 확인한다.

 

1차 점검 시 불법설치카메라는 발견되지 않았지만, 지속적 점검활동이 광양 시민의 불안감 해소와 범죄 예방을 위해서다.

 

광양경찰에서는 범죄 혐의점이 발견 되었을 때 즉각 수사 착수를 위해 디지털성범죄 특별수사단을 운영하고 있으며, 적극적 피해자 보호를 위해 피해자보호팀 또한 운영하고 있다.

 

또한 이번 2차 점검은 단순 점검에 그치지 않고 포스터를 활용해 디지털성범죄 관련 법 개정 내용을 시민에게 알려 경각심을 제고 할 것이며, 언택트 방식(코로나19 사회적거리두기)을 통한 성범죄예방 홍보활동도 병행 할 것이다.

 

김현식 광양경찰서장은“기나긴 코로나19로 지친 광양시민이 설상가상 범죄 피해까지 입지 않도록 힘쓰겠다고 하였으며, 이번 여름휴가 기간 동안 범죄 없는 행복한 광양으로 만들겠다.”라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